2020.02.18 (화)

  • 맑음속초3.5℃
  • 맑음-4.0℃
  • 맑음철원-4.7℃
  • 맑음동두천-3.6℃
  • 맑음파주-3.8℃
  • 맑음대관령-6.5℃
  • 맑음백령도0.2℃
  • 맑음북강릉1.9℃
  • 맑음강릉3.3℃
  • 맑음동해3.2℃
  • 맑음서울-3.1℃
  • 맑음인천-3.3℃
  • 맑음원주-3.6℃
  • 눈울릉도0.3℃
  • 맑음수원-2.2℃
  • 맑음영월-3.2℃
  • 맑음충주-3.3℃
  • 맑음서산0.3℃
  • 맑음울진3.5℃
  • 맑음청주-1.4℃
  • 맑음대전0.2℃
  • 맑음추풍령-2.2℃
  • 맑음안동-1.2℃
  • 맑음상주-1.0℃
  • 맑음포항2.5℃
  • 맑음군산1.4℃
  • 맑음대구1.2℃
  • 맑음전주-0.2℃
  • 맑음울산1.9℃
  • 맑음창원1.8℃
  • 맑음광주2.2℃
  • 맑음부산2.7℃
  • 맑음통영4.3℃
  • 맑음목포1.5℃
  • 맑음여수2.5℃
  • 구름조금흑산도5.4℃
  • 맑음완도3.7℃
  • 맑음고창1.3℃
  • 맑음순천0.1℃
  • 맑음홍성(예)-0.2℃
  • 구름많음제주6.7℃
  • 흐림고산5.2℃
  • 구름많음성산5.3℃
  • 맑음서귀포7.5℃
  • 맑음진주4.5℃
  • 맑음강화-2.1℃
  • 맑음양평-2.2℃
  • 맑음이천-1.5℃
  • 맑음인제-3.4℃
  • 맑음홍천-1.9℃
  • 맑음태백-2.2℃
  • 맑음정선군-3.3℃
  • 맑음제천-3.3℃
  • 맑음보은-1.6℃
  • 맑음천안-1.7℃
  • 맑음보령0.7℃
  • 맑음부여0.8℃
  • 맑음금산0.0℃
  • 맑음부안0.4℃
  • 맑음임실-0.8℃
  • 맑음정읍0.0℃
  • 맑음남원-0.3℃
  • 맑음장수-1.6℃
  • 맑음고창군1.0℃
  • 구름많음영광군2.2℃
  • 맑음김해시2.1℃
  • 맑음순창군0.0℃
  • 맑음북창원2.9℃
  • 맑음양산시3.4℃
  • 맑음보성군3.6℃
  • 맑음강진군3.3℃
  • 맑음장흥3.0℃
  • 맑음해남2.8℃
  • 맑음고흥3.2℃
  • 맑음의령군3.2℃
  • 맑음함양군0.9℃
  • 맑음광양시3.1℃
  • 맑음진도군3.8℃
  • 맑음봉화-0.5℃
  • 맑음영주-1.5℃
  • 맑음문경-1.5℃
  • 맑음청송군-1.8℃
  • 맑음영덕1.5℃
  • 맑음의성0.5℃
  • 맑음구미1.6℃
  • 맑음영천1.5℃
  • 맑음경주시1.2℃
  • 맑음거창2.2℃
  • 맑음합천2.7℃
  • 맑음밀양2.8℃
  • 맑음산청2.1℃
  • 맑음거제2.6℃
  • 맑음남해3.5℃
완도수산고 학생회 불우이웃에 쌀 전달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토뉴스

완도수산고 학생회 불우이웃에 쌀 전달

축제의 열정을 모아 사랑을 전하다

   
▲ 완도수산고 학생회 봉사 호평

 [청해진농수산경제신문] 전남 완도수산고등학교(교장 정귀권)는 최근 학교 축제(경양제)의 부스 체험활동 등을 통해 학생들이 모은 수익금 70만원으로 쌀을 구입하여 지역의 불우이웃들에게 전달한 훈훈한 사랑실천이 지역민의 미담이되고 있다.

완도수산고등학교는 지난 1월 5일에 학교 축제인 ‘제26회 경양제’를 개최하였다. 이날 행사는 학생회가 중심이 되어 오전에는 1부 전시마당, 오후에는 2부 체험마당, 밤에는 3부 공연마당으로 진행되었다.

특히 오후의 체험 마당은 각 반별로 준비한 사랑의 손글씨 엽서 배달, 포토존, 보드게임방 촉감 테스트, 사랑의 카페 등 다양한 체험 부스가 운영되었는데 각 부스별 체험활동 행사를 통해서 70여만 원의 수익금이 모아진 것이다.

축제가 끝난 뒤 학생회는 전체 회의를 통해 모아진 수익금을 어떻게 사용할지를 논의한 결과, 수익금으로 쌀을 사서 주변에 있는 혼자 사는 어르신이나 장애 가정 등 불우이웃에 전달하기로 결정하였다.

그리고 완도읍사무소를 통해 실질적인 도움이 필요한 8가정을 추천받아서 지난 1월 18일 학생회장단 3명이 각 가정을 방문하여 쌀을 전달하는 시간을 가진 것이다.

한편, 학생회장 위은지 학생은 “그동안 불우이웃을 돕고 싶다는 생각은 있었지만 실천하지 못했는데, 이번에 직접 찾아가서 얼굴을 뵙고 쌀을 전달해드리니 정말 뜻깊고 내 마음이 따뜻해지는 느낌이었다. 그리고 할아버지 할머니들이 오히려 우리에게 감사하다고 말씀하셔서 빨리 찾아뵙지 못해 죄송한 마음이 들었고, 모두들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내셨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이러한 나눔이 계속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고금신지 김기욱기자>

새감각 바른언론-청해진농수산경제신문www.chjnews.kr 입력170124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